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 바로가기

삼성 안전환경 활동

  • 삼성 안전환경비전 2020
  • 안전환경 엠블렘
  •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생명] "해일피해 줄이자" 태국 갯벌 식목 2013-03-28  |  3011

지난 19일 태국 펫차부리 지역에 삼성생명 글로벌 봉사단이 '맹그로브' 식목 자원봉사를 실시하고 있다.

 

삼성생명 여사원으로 구성된 글로벌 봉사단 27명이 지난 19일 태국 펫차부리 지역에

'바다의 산림'이라고 불리는 맹그로브 나무를 식목(植木)하는 자원봉사를 실시했다.

 

삼성생명 글로벌 봉사단은 지난 18일 태국으로 출발, 태국 현지법인인

타이삼성(Thai Samsung) 직원들과 합류해 태국 펫차부리 갯벌에

자비(自費)를 들여 구매한 맹그로브 나무 묘목 3,500그루를 심었다.

 

삼성생명이 태국에 식목활동을 펼치기로 한 것은 지난 2004년 발생한 쓰나미로 인해

많은 피해를 입은 점, 현지에서 보험사업을 영위하는 점 등이 고려되었다.

특히 펫차부리 지역은 방콕에서 멀지 않고, 식목에 적절한 갯벌을 갖추고 있다.

 

삼성생명 글로벌 봉사단이 '맹그로브' 식목을 위해 태국으로 출국하기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맹그로브 숲은 '지구의 탄소 저장소'라 불릴 만큼 이산화탄소(CO₂)흡수능력이 뛰어나

지구온난화를 막는데 도움이 되며, 쓰나미 등 해일 피해도 줄일 수 있다.

 

삼성생명은 "'맹그로브 나무 심기'는 삼성생명의 첫 번째 글로벌 사회공헌 프로젝트로

2010년부터 총 6회, 200여명의 인원이 투입돼 17,500그루의 나무를 심었다"며,

"태국에서도 사랑 받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꾸준히 봉사활동을 펼쳐

사회적 책임을 충실히 이행하겠다"고 덧붙였다.

 

첨부파일

다음글 [삼성전자] 세계 최초로 PS-LTE 표준 기반 재난안전통신망 시연 성공
이전글 삼성전자 구미사업장, 2천 명 금연에 성공했다
목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