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 바로가기

삼성 안전환경 활동

  • 삼성 안전환경비전 2020
  • 안전환경 엠블렘
  •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전자] 의류건조기, 업계최초 고효율·첨단제품으로 선정! 2013-07-19  |  5350

 

삼성전자 북미총괄의 마케팅담당자(왼쪽: Dean Brindle)가 미국 환경보호청 제품담당자(오른쪽: Peter Banwell)로부터 인증서를 받고 있는 모습

 

삼성전자의 의류건조기(모델명: DV457)가 업계최초로 미국 환경보호청이 주관하는

'에너지스타 고효율·첨단제품'(Energy Star 2013 Emerging Technology Award)에 선정됐다.

 

미국 환경보호청은 미국 에너지부가 정한 건조기 평균 수명 연한인 11년 동안

삼성건조기를 사용할 경우, 기존 제품 대비 약 635달러의 전기료와,

약 9,000 파운드(약 4,082kg)의 이산화탄소 배출을 줄일 수 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 의류건조기(DV457) 제품 사진

 

특히 의류건조기와 함께 스마트그리드 기능이 채용되어 있는

드럼세탁기(모델명: WF457)를 사용하면 11년의 수명연한 동안

최대 3,978 달러의 전기료를 절감시킬 수 있어 더욱 효율적이라고 전했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엄영훈 부사장은 "삼성 의류건조기가 업계최초로

미 환경보호청이 제시하는 까다로운 조건을 만족시킨 점에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친환경성을 강화한 혁신 가전을 지속 출시하겠다"고 말했다.

 

미국 환경보호청의 에너지스타는 에너지 절약 제품의 사용을 장려하는

미국 정부의 국제 프로그램이다. 특히 높은 신뢰성과 함께

북미 소비자들의 구매결정에 영향력이 매우 큰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삼성전자 의류건조기는 지난 5월 미국 컨슈머리포트로부터도

최고 제품으로 평가받은 바 있어 북미시장에서 판매가 증가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가전업계는 북미시장이 전세계 의류건조기 시장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 에너지스타 : (http://www.energystar.gov/index.cfm?c=pt_awards.pt_awards.pt_emerging_technologies_award)

 

첨부파일

다음글 [삼성전자] 세계 최초로 PS-LTE 표준 기반 재난안전통신망 시연 성공
이전글 삼성전자 구미사업장, 2천 명 금연에 성공했다
목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