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 바로가기

삼성 안전환경 활동

  • 삼성 안전환경비전 2020
  • 안전환경 엠블렘
  •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안전환경연구소] 국립공원관리공단과 백두대간 생태보전 협력 확대 2014-02-13  |  3537

삼성안전환경연구소(백재봉 부사장)는 13일 국립공원관리공단(박보환 이사장)과

백두대간 생태보전을 위한 후원협약을 체결하고 지원규모를 확대하기로 하였다.

 

삼성은 멸종위기식물 복원사업을 위해 민간기업으로는 최초로

지난 2011년부터 매년 1억원씩 국립공원관리공단을 후원해 왔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2015년까지 매년 2억원씩 총 4억원을 들여 생태보전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삼성안전환경연구소와 국립공원관리공단은 2011년 멸종위기식물의 증식기술 개발과

유전자 확보를 위한 종복원센터를 설립하여 지난 3년간 △멸종위기식물 13종에 대한

증식기술을 확보하고, △총 611종의 국내 식물 유전자원을 수집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삼성안전환경연구소 백재봉 부사장은 "삼성은 백두대간 멸종위기식물 복원 활동을 통해

생물다양성 보전에 앞장설 것이며, 이러한 활동이 좋은 선례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삼성안전환경연구소(소장 백재봉)와 국립공원관리공단(이사장 박보환) 생태보전 협약식

▲ 삼성안전환경연구소(백재봉 부사장)과 국립공원관리공단(박보환 이사장)의

   백두대간 생태보전을 위한 협약 체결식

 

첨부파일

다음글 [삼성전자] 세계 최초로 PS-LTE 표준 기반 재난안전통신망 시연 성공
이전글 삼성전자 구미사업장, 2천 명 금연에 성공했다
목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