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 바로가기

삼성 안전환경 활동

  • 삼성 안전환경비전 2020
  • 안전환경 엠블렘
  •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전자] 미국 '에너지스타 어워드' 2년 연속 최고상 수상 2014-04-16  |  2923

 

삼성전자가 미국 환경청(EPA, 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이 주관하는

'2014 에너지스타 어워드(Energy Star Award)'에서 2년 연속 으로 최고상인

'지속가능 최우수상(Sustained Excellence)'을 수상했다.

 

'에너지스타 어워드'는 미국 정부가 실시하는 에너지스타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2만여개의 지방 정부, 단체와 기업을 평가해 시상하는

미국 환경ㆍ에너지 부문 최고 권위의 상이다.

 

이 상은 '지속가능 최우수상', '올해의 파트너상', '엑설런스 어워드' 등으로 나뉘며,

'지속가능 최우수상'은 '올해의 파트너상'을 2회 이상 수상한 기업만 받을 수 있는 상이다.

 

삼성전자는 2009년부터 미국 환경청이 에너지와 온실가스를 저감하기 위해 시작한

'Change the World, Start with ENERGY STAR' 캠페인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지난해 북미시장에서 총 1,176개 모델에 대해 '에너지스타 인증'을 취득하는 등

에너지 고효율 제품 출시를 확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상을 수상했다.

 

또한 올해 삼성전자는 소비자들이 에너지 고효율 제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하고, 온실가스 저감과 기후변화 예방을 위한 노력을 인정받아

'기후 커뮤니케이션 공로상(Climate Communications Award)'도 함께 수상했다.

 

삼성전자는 2009년과 2010년 '엑설런스 어워드' 수상을 시작으로

2011년 국내기업 최초로 '올해의 파트너상'을 수상, 지난해에 이어

'지속가능 최우수상'을 2년 연속 수상하며 친환경 IT기업으로서의 위상을 확고히 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2009년 녹색경영 중기목표 발표 이후

에너지 효율이 높은 친환경 제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지난해까지 제품의 에너지 효율을 2008년 대비 40% 이상 개선해

제품 사용 시 발생하는 온실가스 저감에도 기여하고 있다.

 

또한 지난 한해 동안 15만여명의 미국 어린이들에게 에너지 절약 교육을 시행했으며,

뉴욕 최대 중심가인 타임스퀘어 광고판에 친환경 영상물을 상영하는 등

에너지 고효율 제품으로 기후 변화에 대응하자는 내용을 전달했다.

 

밥 퍼시아세페(Bob Perciasepe) 미국 환경청 관리자는

"삼성전자의 에너지 고효율 제품 출시와 에너지스타 참여 활동이

미국 시민들이 올바른 제품을 선택하는데 도움을 주고 있으며,

환경보호에도 큰 기여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첨부파일

다음글 [삼성전자] 세계 최초로 PS-LTE 표준 기반 재난안전통신망 시연 성공
이전글 삼성전자 구미사업장, 2천 명 금연에 성공했다
목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