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 바로가기

삼성 안전환경 활동

  • 삼성 안전환경비전 2020
  • 안전환경 엠블렘
  •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전자] PC에 사생활 보호기능, 기업용 절전 솔루션 탑재 2014-05-16  |  2877

삼성전자가 최근 사회적으로 큰 이슈가 되고 있는

사생할 침해와 전력수급 위기를 해소하는 솔루션을 PC에 탑재했다.

삼성전자는 웹캠과 마이크를 통한 사생활 침해를 방지하기 위해

'녹화/녹음 방지 기능'을 새롭게 추가하고, 기업용 PC에는

 하절기와 동절기 전력수급 위기를 해결하기 위해 '전력피크타임 관리모드'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 '녹화/녹음 방지 기능' 탑재로 사생활 침해 예방

 

웹캠이 내장된 PC에는 사용자의 PC를 해킹해 PC에 장착된 웹캠으로

사용자의 일상 생활을 훔쳐볼 수 있는 위험성이 존재하는데,

삼성전자가 '14년 아티브 PC 신모델부터 탑재한 '녹화/녹음 방지 기능'은

이러한 해킹 위험을 근본적으로 차단한다.

 

해당 기능은 2단계로 작동하며, '해제 : 최소' 단계는 웹캠과 마이크를

제한 없이 사용할 수 있고 '1단계 : 중간' 단계는 일정 시간 동안 PC 사용이 없어

화면이 꺼지게 되면, 웹캠과 마이크의 기능도 함께 차단되어

오랫동안 자리를 비워도 사생활 침해를 방지한다.

 

마지막 '2단계 : 높음' 단계에서는 설정과 동시에 웹캠과 마이크 기능이 차단돼

PC를 사용하고 있는 상황에서도 해킹위험으로부터 완전한 보호가 가능하다.

해당 기능은 '아티브 북9 2014 에디션, 아티브 북9 스타일, 아티브 북6 2014 에디션,

아티브 원7 2014 에디션'부터 적용된다.

 

 

■ 전력 위기 극복은 '전력피크타임 관리모드'로

 

삼성전자는 기업용 PC에 '전력피크타임 관리모드' 를 탑재해 전력 소모가 많은 기업이나

공공기관이 절전을 쉽게 할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한다.

탑재된 소프트웨어를 통해 피크타임(하루 중 가장 전력을 많이 쓰는 시간대)을 설정하면,

해당 시간에 AC전원 사용을 중단하고 배터리 전력을 사용하도록 한다.

 

즉, 피크타임에는 전력을 절약하고 상대적으로 전력사용이 적은 다른 시간대에

배터리를 충전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대규모 기업에서는 기존에 사용하던

기업용 PC 관리 툴을 이용해 직원들의 PC를 중앙제어방식으로 쉽게 제어할 수 있으며,

소규모 기업에서도 직원이 직접 PC에서 해당 기능을 설정해 사용할 수 있다.

 

전력사용량이 많은 하절기/동절기에 정부의 전력수급 위기 정책에

즉시 부합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기업용 전력의 경우 시간대별로 차등요금제도를

적용하고 있는 경우가 있어 전력사용비용을 절감하는 효과를 동시에 누릴 수 있다.

 

해당 기능이 적용되는 제품은 '아티브 북2(270B), 아티브 북9(930X5, 910S5),

아티브 북6(630Z5)'이며, 향후 출시되는 제품에 확대 적용될 전망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는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제품을

개발하는 것 또한 기업이 사회적 책임을 수행하는 한 방식"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PC에 사생활 보호기능, 기업용 절전 솔루션 탑재

▲녹화/녹음 방지 기능과 전력피크타임 관리모드 실행 창

 

 삼성전자 PC에 사생활 보호기능, 기업용 절전 솔루션 탑재

▲ 녹화/녹음 방지 기능과 전력피크타임 관리모드 실행 창

첨부파일

다음글 [삼성전자] 세계 최초로 PS-LTE 표준 기반 재난안전통신망 시연 성공
이전글 삼성전자 구미사업장, 2천 명 금연에 성공했다
목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