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 바로가기

삼성 안전환경 활동

  • 삼성 안전환경비전 2020
  • 안전환경 엠블렘
  •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제일모직] 에쓰오일과 기술지원 협약 체결 2015-05-04  |  2837

◇ 향후 3년간 에쓰오일 온산공장 공정개선 기술 지원
 
    - 에너지 절감 및 최적화를 위한 설비·시스템 컨설팅
    - 에쓰오일, 비용 절감 및 효율적 에너지 절감 투자 가능해져
    
◇ 김봉영 사장, “성공적 기술 협력 모델로 양사 윈윈 계기될 것”

 
제일모직 리조트·건설부문(대표: 김봉영 사장)은 29일 오후 에쓰오일(S-Oil)과 온산공장 내 공정개선 및 에너지 사업과 관련한 기술지원 업무 협약(TSA : Technical Service Agreement)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제일모직 김봉영 사장, 허진옥 전무(건설사업부장)와 에쓰오일 박봉수 수석 부사장, 이영백 전무(기술본부장), 김형배 상무(공장혁신담당) 등 양사 대표를 비롯한 주요 경영진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9일 서울 세종대로 제일모직 리조트·건설부문 본사에서 열렸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제일모직은 향후 3년간 공정 전문가들을 투입해 에쓰오일 온산공장에서 소요되는 에너지 소비 최적화, 에너지 절감 아이디어 상세 설계 및 효과 검증 등 공정 효율 개선과 관련된 포괄적인 컨설팅을 지원한다.


이에 따라, 에쓰오일은 비용 절감 효과와 더불어 체계적인 공정 개선 및 효율적인 에너지 절감 투자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제일모직 김봉영 사장은 인사말에서 "앞서 수행한 에쓰오일과의 성공적인 프로젝트와 공정개선 노하우을 바탕으로 최상의 기술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이번 협약이 양사가 윈윈하는 성공적인 기술 협력 모델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에쓰오일 박봉수 수석 부사장은 “성공적인 기술 협력을 통해 상생추구의 경영이념을 함께 이룰 수 있길 바란다” 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1992년 국내 최초로 ESCO 기업(energy saving company : 에너지절약전문 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는 제일모직은 정유·석유화학 공장의 공정 개선과 에너지 절감 사업에 대한 기술지원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제일모직 김봉영 사장(오른쪽)과 에쓰오일 박봉수 수석 부사장이                에쓰오일 온산공장 공정개선을 위한 기술지원 협약을 29일 체결했다.
▲ 제일모직 김봉영 사장(오른쪽)과 에쓰오일 박봉수 수석 부사장이 에쓰오일 온산공장 공정개선을 위한 기술지원 협약을 29일 체결했다. 
 

첨부파일

다음글 [삼성전자] 세계 최초로 PS-LTE 표준 기반 재난안전통신망 시연 성공
이전글 삼성전자 구미사업장, 2천 명 금연에 성공했다
목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