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 바로가기

삼성 안전환경 활동

  • 삼성 안전환경비전 2020
  • 안전환경 엠블렘
  •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전자] 농촌 자매마을에 친환경 LED 보안등 선물 2016-05-16  |  5559


삼성전자 LED사업팀 임직원 30여 명은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전북 무주 호롱불 마을을 찾아 노후 보안등을 LED로 교체하고 마을 전기 시설 점검과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또한 14일 저녁에는 전라북도 무주군 황정수 군수와 마을 주민이 참석한 가운데 점등식도 진행됐다. 

 

‘빛 모아(More) 세이프(Safe)’로 이름 붙여진 이번 활동은 전라도와 강원도 등지의 삼성전자 자매마을에 설치된 나트륨램프 방식의 구형 보안등을 LED 제품으로 교체해 마을 주민들의 밤길 안전을 선사하는 삼성전자 LED사업팀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이다.

 

삼성전자는 이번 활동을 시작으로 올해 전라, 강원지역 13개 자매마을을 찾아 LED 보안등 400여 개를 설치한다는 계획이다.

 

저전력, 고효율이 특징인 LED는 평균수명이 약 5만시간 이상으로 구형 보안등에 비해 수명이 6배 이상 길다. 전력 소모도 1/4수준으로 적어 지자체의 예산 절감에도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

 

이 날 LED 보안등 설치 작업을 지켜본 무주 호롱불 마을 영농조합법인 박희축 위원장은 “우리마을 자랑거리가 반딧불이인데 LED가 꼭 반딧불이를 닮았다”며 “LED 보안등 교체를 통해 절약한 전기료가 지역 살림에도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LED사업팀 강윤석 상무는 “저희가 생산하는 LED 제품을 통해 자매마을 어르신들께 더 나은 생활 환경을 선물할 수 있어 뜻깊다”며 “향후 LED 보안등 설치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 확대해 농촌 지역 환경 개선에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첨부파일

다음글 [삼성물산] 가정의 달 맞아 '나무심기·모내기' 봉사
이전글 [삼성전자] 세계 최초로 PS-LTE 표준 기반 재난안전통신망 시연 성공
목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