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 바로가기

삼성 안전환경 활동

  • 삼성 안전환경비전 2020
  • 안전환경 엠블렘
  •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전자] 케냐 빈민촌에 저탄소 친환경 '쿡스토브' 1만대 지원 2017-11-22  |  2145

삼성전자가 케냐 몸바사 인근 빈민촌에 저탄소 친환경 ‘쿡스토브’ 1만대를 지원한다.

이 쿡스토브는 제당공장에서 버려지는 폐당밀을 발효해 얻은 바이오에탄올을

연료로 활용해, 숯 대비 열 효율을 6배 높여 온실가스 배출을 크게 줄인 것이 특징이다.

 

친환경 쿡스토브 보급 사업은 노르웨이 기업

‘그린 디벨로프먼트(Green Development)’와 협력해 현지 인력을 고용해서 진행한다.

환경, 건강 문제 개선과 더불어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게 되는 것이다.

 

김행일 삼성전자 글로벌EHS센터 센터장은 “내년에는 유엔난민기구(UNHCR)

보호아래에 있는 아프리카 난민캠프로 지원 대상을 확대해

지속적으로 기후변화 문제와 지역환경의 개선에 힘쓰겠다” 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평가기관인 ‘탄소 정보 공개 프로젝트

(CDP, Carbon Disclosure Project)’가 실시한 기후변화 대응 평가에서

8년 연속 최고등급인 ‘리더십 A’를 받았다.

특히 CDP 한국 지부에서 국내 기업 기상으로 기후변화 대응을 평가해 수상하는

‘섹터 아너스’를 9년 연속 수상한 바 있다. 이에 10월 런던 소재 CDP 본부의

폴 디킨슨(Paul Dickinson )회장이 직접 삼성전자를 방문해 삼성전자가

글로벌 선도기업으로서 기후변화대응 노력에 앞장서달라고 당부했다.

첨부파일

다음글 [삼성웰스토리] 친환경 캠페인 브랜드 '웰그리너' 론칭 (2019-05-14)
이전글 [삼성전자] 세계 최초로 PS-LTE 표준 기반 재난안전통신망 시연 성공
목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