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 바로가기

삼성 안전환경 활동

  • 삼성 안전환경비전 2020
  • 안전환경 엠블렘
  •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의 안전환경 소식

[삼성물산] 래미안 루센티아에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 선보여 2020-05-06  |  199


삼성물산 건설부분이 래미안 루센티아 현장에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를 선보였다.


삼성물산은 독일 만앤휴멜(MANN+HUMMEL)사가 개발한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를 래미안 루센티아 현장에 공동주택 최초로 설치하고 운영한다.


만앤휴멜사는 1941년 설립된 필터 전문 기업으로, 차량, 산업용 및 실내 공기 정화 솔루션, 수처리 시스템을 개발하는 회사이다.


만앤휴멜사는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를 개발하고 독일 바덴뷔르템베르크(Baden-Wurttemberg) () 정부와 공동으로 슈투트가르트(Stuttgart)시의 넥카토어(Neckartor)에 본 장비를 설치하여 201811월부터 운영하고 있다. 독일 주정부의 평가 결과에 따르면 해당 장비는 최대 10%~30% 정도의 미세먼지 저감 능력이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설비 내부에는 우천시 자동으로 가동을 중지 할 수 있는 레인 센서가 내장돼 있으며, IoT 기술을 접목하여 운전 상태 및 필터의 상태를 원격으로 관리 가능하다.


래미안 루센티아는 서울시 서대문구 가재울5구역을 재개발하는 사업으로, 준공 후 총 997세대의 아파트 단지로 재탄생하게 되었다.


삼성물산은 사회적 이슈인 미세먼지로부터 입주민을 보호하기 위해 다양한 미세먼지 저감 상품을 래미안 단지에 도입하고 있다. 휴대용 실내 미세먼지 측정기인 IoT 홈큐브, 동출입구에 설치하는 공동주택용 에어샤워 시설 등을 개발하였으며,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 도입 등을 통해 세대 내부뿐만 아니라 단지 전반에 걸쳐 쾌적한 주거환경을 만들고자 노력하고 있다.

첨부파일

다음글 [삼성물산] 국내 건설사 최초 CIO 100 Awards 수상
이전글 [삼성전자] 세계 최초로 PS-LTE 표준 기반 재난안전통신망 시연 성공
목록
TOP